menu

KT  스마트 블로그

검색페이지
  • 카카오톡 공유

현금, 카드 없이도 OK! 배달음식 휴대폰 결제로 간편히 즐기세요!


▶ KT, 현금, 카드 없이 배달음식 요금 결제 가능한 ‘페이온(Payon) 플러스’ 출시
▶ ‘다날’, ‘엠씨페이’와 제휴, 배달업체 휴대용 POS단말 별도 구매 필요 없어
▶ 휴대폰 소액결제 활용해 고객들은 별도 앱 설치 없이 결제 가능 편의성 향상

KT(회장 황창규, www.kt.com)는 현금이나 카드 없이도 휴대폰 소액결제를 이용해 쉽고 간편하게 배달음식 현장 결제를 진행할 수 있는 배달업체 전용 앱 ‘페이온(Payon) 플러스’를 출시하고 본격적인 가맹점 모집에 나선다고 27일 밝혔다.

휴대폰 소액결제 전문 PG사 ‘다날’, 모바일페이온 서비스 제공사 ‘엠씨페이’와의 협력을 통해 국내 최고의 기가급 네트워크 인프라를 보유, 운영 중인 KT가 새롭게 선보이는 ‘페이온 플러스’는 기존 배달 서비스 이용 시 현장 결제를 위해 현금이나 휴대용 POS(Point Of Sale, 카드결제기) 단말기가 반드시 필요했던 불편함을 개선하기 위해 만들어진 결제 솔루션이다.

고객이 ‘페이온 플러스’에 가입된 배달업체로 주문을 하면 고객 스마트폰으로 본인 확인 후 승인번호가 전송되고, 그 승인번호를 고객의 스마트폰에 입력하면 결제가 진행되며 휴대폰 요금에 합산 청구된다.

또한 ‘페이온 플러스’는 휴대폰 소액결제를 이용한 결제 방법 외에도 고객이 후불 교통카드를 가지고 있는 경우, 스마트폰의 NFC기능을 활용한 현장 결제 서비스가 가능해 고객 편의를 도모했다.

올레 모바일을 이용하고 있는 배달업체를 대상으로 제공되는 ‘페이온 플러스’는월정액 3천원(vat별도)으로 제공되며, 배달업체에게는 스마트폰의 앱 형태로 제공돼 POS단말 등의 추가 장비를 구매할 필요가 없으며 고객들은 별도의 앱 설치 조차 필요 없어 매우 편리하다.

KT는 일산지역 배달업체를 중심으로 ‘페이온 플러스’를 시범적으로 운영할 예정이며, 추후 전국으로 서비스 이용지역을 확대하고 배달업체 뿐만 아니라 재래시장, 대리운전, 공영주차장 등 이동 및 현장결제가 필요한 전 사업 영역으로 제휴처를 확대해 나갈 방침이다.

KT 마케팅부문 스마트금융담당 최정윤 상무는 “‘페이온 플러스’ 서비스로 한층 더 간편해진 현장 결제가 가능해져 지역경기 활성화에 기여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며, “앞으로도 KT는 제휴사와의 협력을 통해 가맹점 및 사업영역 확장을 위해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밝혔다.

서비스 가입을 원하는 업체는 구글 플레이어에서 ‘페이온 플러스’ 앱 다운로드 후, 가맹점 등록을 통해 가능하고, 서비스 관련 자세한 내용은 다날홈페이지(www.danal.co.kr)에서 확인할 수 있다. 

  스마트블로그 이용 Tip! 해당 콘텐츠는 발행일 기준으로 작성되었으며, 발행일 이후 내용이 변경될 수 있으니 발행일이 많이 지난 콘텐츠의 경우 검색을 통해 최신 글로 확인해주세요. 또한, 상품 및 서비스에 대한 문의는 24시간 상담이 가능한 올레 CS 트위터(@olleh_cs)로 멘션 남겨주시거나 114 고객센터 및 문자고객센터 또는 올레닷컴 고객센터 페이지로 문의해 주시면 신속히 도와드리겠습니다. [▶ 올레닷컴 고객센터 바로가기]

  • KT 멤버십
  • 디바이스
  • 추천 VOD
  • 5G Today
상단으로 이전 페이지로